친환경 산업동향

제목 [일본] Kaneka, 바다에서 분해되는 플라스틱으로 국제 인증 획득
작성자 tawake88
조회수 235

일본의 화학 기업인 카네카(Kaneka)는 11월 15일 동사가 개발한 플라스틱이 바다의 미생물에 의해서 분해되는 것을 국제적인 인증기관에서 확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마이크로 플라스틱에 의한 해양 오염이 문제가 되는 상황에서 최종적으로 이산화탄소와 물로 분해되는 동 제품은 낚시 도구 등에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발표에 따르면 회사가 개발한 100% 식물 유래의 바이오플라스틱인 '카네카 생분해성 폴리머'가 9월에 벨기에의 인증기관인 VINCOTTE의 인증을 받았다고 한다. 이 바이오플라스틱은 30도의 바닷물에서 미생물의 활동에 의해서 6개월 이내에 90% 이상이 이산화탄소와 물로 분해되었다.

 

최근에 석유 유래의 직경 0.5mm 이하의 마이크로 플라스틱에 의한 해양 오염이 큰 문제가 되고 있다. 세안제와 화장품 등에서도 사용된 후에 유출되거나, 바다에 투기되는 쓰레기가 단편화되어서 만들어지는 마이크로 플라스틱은 물고기가 먹을 수 있기 때문에 인간에게도 피해가 확대될 수 있다는 지적이 커지고 있다.

 

출처: 한국바이오안전성정보센터(KBCH)『바이오화학산업동향(TWB)』

원문출처: http://www.sankei.com/economy/news/171115/ecn1711150028-n1.html

첨부파일